ad27

한국당, ‘여성·청년 위주’로 2기 혁신위 구성 마무리

기사승인 2018.01.14  15:26:01

공유
ad33

- 혁신위원 8명 중 7명이 외부인사…4인은 여성

   
▲ 자유한국당이 2기 혁신위원회 인선을 매듭지으며 본격적인 혁신 작업에 들어갔다. 사진은 2기 혁신위원장을 맡은 김용태 한국당 의원. 사진 / 시사포커스DB
[시사포커스 / 김민규 기자] 자유한국당이 14일 2기 혁신위원회 인선을 매듭지으며 본격적인 혁신 작업에 들어갔다.
 
김용태 제2혁신위원장은 이날 여의도 당사에서 혁신위 인선 발표 기자회견을 열어 “여성과 청년세대가 논의의 중추가 되고 시니어, 주니어 그룹의 균형 잡힌 구성을 위해 여성 50%, 청년 50%의 구성 원칙을 철저히 지켰다”며 8명의 혁신위원 인선 결과를 발표했다.
 
새로 선임된 혁신위원은 김나율 레드데마인즈 컨설팅회사 대표, 김선영 이엠지아시아 감사, 김은주 경기도 부천시의원, 김인호 반디협동조합 대표, 김종석 국회의원, 박수화 씽크탱크바이메이카피 대표, 이병태 카이스트 경영대 교수, 전옥현 전 국가정보원 1차장인데, 김 위원장의 공언대로 이들 중 7명이 원외출신이고 4명은 여성이며 상당수가 20~30대 청년인 것으로 알려졌다.
 
또 혁신위는 국가개혁분과, 사회개혁분과, 보수개혁분과 등 총 3개 분과로 운영될 예정인데, 국가개혁분과는 김종석, 이병태, 전옥현 위원, 사회개혁분과는 박수화, 김나율, 김선영, 김은주, 김인호 위원이 참여하고 보수개혁분과는 위원장이 분과위원장을 맡아 운영할 것으로 전해졌다.
 
아울러 김 위원장은 “혁신위는 역사적 경험, 세계적 추세, 구체적 사실에 입각하여 우리 대한민국이 처한 도전과 위기를 극복하는 새로운 청사진을 제시할 것”이라며 오는 15일 1차 전체회의를 열고 핵심 정책과제를 선정해 운영방안 등에 대한 논의도 이어갈 계획이라 밝혔다.
 
 
 
 
 

김민규 기자 sisafocus01@sisafocus.co.kr

<저작권자 © 시사포커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5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