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7

노회찬 “MB정권만 꼬투리?...물고기가 왜 나만 낚냐?”

기사승인 2017.10.12  13:54:43

공유
ad33

- “‘우리 문제도 있지만 너희 문제도 있지 않냐’는 대응은 국민들에 설득력 없어”

   
▲ 노회찬 원내대표는 12일 YTN 라디오 '신율의 출발 새아침' 인터뷰에서 이동관 전 홍보수석이 ‘국가기밀인 국정원의 메인 서버를 뒤져서 MB정권 때 문제점만 끄집어내 언론에 흘리고 있다. 국회에서 국정조사 할 수 있는 사안이다, 사초라는 건 임금님도 못 보던 것이다, 간과해서 넘어갈 수 없는 일이다”라고 말한데 대해 “어떤 근거를 가지고 이렇게 말씀하신 건지 좀 더 설명을 해주면 좋겠다”면서 말을 꺼냈다. 사진 / 유용준 기자
[시사포커스 / 오종호 기자]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가 이명박 정부 당시 이동관 전 청와대 홍보수석이 ‘MB정권 때 문제점만 끄집어내 언론에 흘리고 있다’고 한데 대해 “물고기가 ‘다른 물고기도 있는데 왜 나만 낚느냐’”라고 하는 겪이라고 비꼬았다.
 
노회찬 원내대표는 12일 YTN 라디오 '신율의 출발 새아침' 인터뷰에서 이동관 전 홍보수석이 ‘국가기밀인 국정원의 메인 서버를 뒤져서 MB정권 때 문제점만 끄집어내 언론에 흘리고 있다. 국회에서 국정조사 할 수 있는 사안이다, 사초라는 건 임금님도 못 보던 것이다, 간과해서 넘어갈 수 없는 일이다”라고 말한데 대해 “어떤 근거를 가지고 이렇게 말씀하신 건지 좀 더 설명을 해주면 좋겠다”면서 말을 꺼냈다.
 
노 원내대표는 “일단 말한 내용만 놓고 보면 국정원의 메인서버에 최소한 MB정권 때의 문제가 들어가 있다는 얘기로 들리는데, 그렇다면 다른 문제가 있느냐 없느냐는 둘째 치고 일단 MB 때 문제점이 국정원 메인서버까지 있다는 것도 문제 아니냐”라고 지적했다.
 
또 “제가 볼 때는. 그런데 이걸 가지고 ‘우리 MB 쪽 문제도 있지만 다른 정권문제도 있는데 왜 MB정권의 문제만 문제 삼느냐’는 것은 사실 낚시 바늘에 걸린 물고기가 ‘다른 물고기도 있는데 왜 나만 낚느냐’ 그렇지 않나”라고 꼬집었다.
 
이어 “문제는 MB 때 정권에 문제가 없는데 문제를 삼은 것은 문제라고 저는 생각됩니다. 또 문제가 작은데 그걸 갖다가 굉장히 부풀려가지고 아주 큰 문제가 있는 양 뒤집어씌운다면 그건 굉장히 나쁜 정권인 거다”라면서 “그런데 ‘우리 문제도 있지만 너희 문제도 있지 않느냐’라는 대응은 사실은 국민들에 그렇게 설득력이 없다”고 평가했다.
 
노 원내대표는 “노무현 정부의 문제도 있었다면 그것도 양쪽 다 처벌해야 한다”라면서 “예를 들면 문준용 씨에 관련된 문제를 이유미 씨 문자 발견되니까, 거짓으로 부풀린 게 발견되니까 ‘그럼 그것도 조사하자’고 다시 끄집어내는 이렇게 돼서는 끝이 없다”고 지적했다.
 
노 원내대표는 “그래서 어느 정부도 특혜를 받을 수 없는 것이고 또 어떤 정권도 과도하게 필요 이상으로 보복을 당해서도 안 되는 것”이라며 “양쪽 다 경계를 해야 하는 게 아닌가, 싶다”라고 정리했다.

오종호 기자 sisafocus01@sisafocus.co.kr

<저작권자 © 시사포커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5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